국가도 사회도 책임지지 않는 존재들, 한국군 ‘위안부’



1991년 8월 14일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고 김학순 할머니가 피해 사실을 처음 공개 증언한 날짜다. 정부는 2018년부터 8월 14일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라는 명칭의 국가기념일로 지정해 기념하고 있다. 올해로 30주년을 맞은 지난 14일, 문재인 대통령은 기념식에 영상 메시지를 보내 “피해자 중심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