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의 SF 소설, 19세 소녀는 왜 괴물을 탄생시켰을까



“사람임은 일종의 자격이며, 타인의 인정을 필요로 한다.”(p.31)<사람, 장소, 환대>에서 저자 김현경은 이렇게 말했다. 인간은 사회 속에서 ‘사람’으로 인정받음으로 존재 가능하다. 타인의 인정을 통해 ‘사람’이 된 우리는 ‘사회’ 안에서 자리를 갖는다.사회는 사람들에게 자리를 마련해주기 위해 ‘절대적 환대’를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